알림
알림
알림메세지

eBOOK왜 주식인가 (개정판)

왜 주식인가 (개정판)
  • 저자존 리
  • 출판사이콘
  • 출판년2015-09-10
  • 공급사(주)북큐브네트웍스 (2015-12-23)
  • 지원단말기PC/스마트기기
  • 듣기기능 TTS 지원(PC는 추후 지원예정)
신고하기
신고하기
신고하기 정보 입력
qr코드
  • 대출

    5/5
  • 예약

    2
  • 누적대출

    402
  • 추천

    1
  • 진정 우리는 변해야 한다. 생각의 변화가 필요하다.

    이대로 가다가는 제2, 제3의 IMF가 올지도 모른다.

    꼭 금융위기가 아니더라도

    한국이 훨씬 잘 사는 나라가 될 수 있는 기회를 잃어버릴까 걱정이다. _ 존 리



    월가에서 한국 주식을 가장 잘 아는 펀드매니저

    존 리의 정석 투자법,

    그리고 그가 말하는 코리아 디스카운트의 해법



    주식 투자의 필요성부터, 방법론, 그리고 미래까지...




    이 책의 저자 존 리는 월가에서만 25년을, 그 중에서도 20년은 한국 주식 시장에 대해 투자해 온 진짜 한국 주식 전문가이다. 월가에 있는 투자자들 중 한국 시장을 가장 잘 알고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그렇다고 이 책이 어떤 종목을 찍어주거나, 놀라운 투자 수익을 낼 수 있는 전망을 담고 있지는 않다. 초보 투자자에게 하나하나 설명하듯 왜 주식 투자를 해야 하는지, 어떤 마음가짐으로 해야 하는지, 종목 선정을 하는 방법에는 어떤 것들이 있는지를 설명하고 있다.



    거기에 덧붙여 기업 가치 평가에 기준으로 삼아야 할 몇 가지 원칙들, 입장을 바꾸어 말하면 기업이 정당한 가치 평가를 받기 위해서는 어떻게 해야 하는지에 대한 내용들과, 코리아 디스카운트의 원인과 해소 방법에 대해서 말하고 있다.



    어찌 보면 한 권의 책에 너무 많은 것을 담았다고 생각할 수도 있다. 하지만 이 모든 내용은 우리나라 주식시장의 성장을 위해 투자자, 기업, 기관이 함께 고민해야 할 문제이기도 하다.





    그만이 할 수 있는 이야기...



    저자가 처음 한국에 투자할 당시에는 기업에 IR(투자자 관계) 마인드는 물론, 상장기업으로서의 의무에 대해서도 모르는 기업들이 많았다고 한다. 이익잉여금은 대주주 마음대로 쓰는 돈이고, 외부의 투자자가 방문한다 해도 따로 할 말이 없다는 식의 응대도 받았다고 한다. 아무리 사업모델이 좋고 이익을 많이 내는 회사라 한들 주주의 의견을 무시하고, 앞으로의 계획에 대한 설명도 없이 그 이익을 공유하지 않는다면 그 기업의 가치는 평가하기 어렵다.

    물론 20년 전과 비교하면 지금이야 많이 달라졌지만, 아직도 구태의연한 기업들이 존재한다. 외국인은 개미의 돈을 빨아들이는 나쁜 투자자라는 생각도 마찬가지 이다.



    올바른 투자 문화, 기업 경영이 바탕이 되어 정당한 기업의 가치를 계산하고, 이를 토대로 기업을 소유한다는 마음가짐으로 주식을 산다면 한국 경제의 미래는 밝을 수 있다.





    존 리가 투자자들에게 전하는 ‘생각의 차이’



    여유자금은 종자돈이 아니라 오늘 아낀 돈이다.

    여유자금은 저축해 아낀 목돈이 아니다. 오늘 꼭 쓸 필요 없는 돈을 아껴 좋은 주식에 꾸준히 투자한다면 누구나 큰 부를 얻을 수 있다. 중요한 것은 밥 먹듯이 꾸준히 주식을 사 모으는 일이다.



    투자기간은 기업 가치가 결정 한다

    주가의 오르내림에 일희일비할 필요가 없다. 이사할 계획이 없다면 살고 있는 집값이 오른다고 좋아할 필요가 없는 것과 같다. 돈을 벌기 위해서라면 집을 팔 시점이 됐을 때 오르는 것이 가장 좋다. 주식 역시 10년, 20년 후를 봐야 한다.



    마켓타이밍은 없다

    투자자들이 가장 현혹되는 것 중 하나가 마켓타이밍에 관한 것이다. 전문가임을 자처하는 많은 이들이 주가의 등락을 예측할 수 있다고 자신하지만 이는 신도 할 수 없는 일이다, 중요한 것은 어떤 기업의 주식을 갖고 있는가이다. 주식으로 돈을 버는 진짜 방법은 주가가 등락을 거듭하여 100배, 200배가 되는 주식을 찾는 것이다.



    차트는 과거 사실일 뿐이다

    차트는 어디가지나 사후 사실일 뿐이다. 과거의 주가 움직임을 보여줄 분 미래의 주가 향방을 아는 데는 별 도움이 되지 않는다. 회사의 펀더멘털에 대한 내용이 아니기 때문이다. 주식을 사야 하느냐, 팔아야 하느냐의 기준은 단 하나, 바로 기업 가치다.



    주주는 회사의 주인이다

    주식을 투기로 생각하는 많은 투자자들에게 주식은 숫자에 불과하다. 그러나 주식을 사는 행위는 그 기업의 동업자가 되기로 했다는 것을 의미한다. 때문에 당연히 주주의 권한을 이해하고 활용해야 한다. 경영자나 대주주가 소액주주들의 권리를 훼손하지 못하도록 감시해야 하는 것 또한 당연하다.





    이 책을 꼭 읽어야 하는 사람들



    펀드나 변액유니버셜 등 간접 상품에 투자하고 있으면서도 주식은 위험하고, 개미는 반드시 실패한다 생각하는 주식 투자 거부자.

    이제 막 투자를 시작하며 방법론, 마인드 등에 대해 공부하고자 하는 초보 투자자.

    열심히 기업에 대해 공부하고, 합리적인 근거를 가지고 주식을 샀는데도 주가가 왜 떨어지는지 모르겠다고 생각하는 중수 투자자.

    기업 및 국가 정책에 대해 뭔가 잘못됐다고 생각하지만 딱 답을 알지 못하는 고급 투자자.

    상장을 했거나, 상장을 준비하고 있는 기업의 CEO 및 임직원.

    기업의 실제 가치와 현재 주가의 괘리를 줄이는 임무를 맡은 IR 담당자.

    그 외 정책이나 방향성에 대해 의견을 제시할 수 있는 주식관련 금융기관 종사자.
지원단말기

PC : Window 7 OS 이상

스마트기기 : IOS 8.0 이상, Android 4.1 이상
  (play store 또는 app store를 통해 이용 가능)

전용단말기 : B-815, B-612만 지원 됩니다.
★찜 하기를 선택하면 ‘찜 한 도서’ 목록만 추려서 볼 수 있습니다.